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영광서 돈사 화재, 돼지 300여 마리 죽어

기사승인 2018.01.13  21:44:47

공유

영광서 돈사 화재, 돼지 300여 마리 죽어

13일 오전 8시53분께 전남 영광군 법성면 삼당리 한 돈사에서 화재가 발생, 출동한 119에 의해 12분여 만에 진화됐다.

이날 화재로 돈사 6개동 가운데 분만실 1개동(396㎡)의 판넬 소재 벽과 지붕 100㎡가 소실됐다.

또 돈사 안에 있던 어미돼지 25마리와 새끼돼지 등 돼지 300마리가 폐사해 소방서 추산 429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돈사 주인 남궁(67)씨의 신고를 받은 영광소방서는 소방차 15대와 소방관 50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소방당국은 돼지분만에 쓰이는 기계 전원장치를 꽂아둔 벽면 콘센트에서 불이 시작된 점으로 미뤄 전기적 요인으로 불이 난 것이 아닌가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중이다.

default_news_ad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HOT 게임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연예뉴스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화보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