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최민정 실격, 네티즌 킴부탱 악플 공격 ‘9천개...도 넘은 네티즌’

기사승인 2018.02.13  22:58:52

공유

최민정 선수가 쇼트트랙 500m에서 실격되자, 함께 경기에 뛰었던 킴부탱 선수의 sns이 악플로 도배되고 있다.

최민정 선수는 13일 열린 2018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500m 여자 결승전에서 가까스로 2위로 들어왔다. 하지만 쇼트트랙 심판들은 추월하는 과정에서 아리아나 폰타나에게 임페딩을 했다고 판단, 최민정을 실격시켰다. 하지만 킴부탱 또한 최민정을 밀치며 경기를 마쳐 네티즌들의 빈축을 사고 있다.

분노한 네티즌들은 킴부탱의 인스타그램에 뱀 모양의 이모티콘과 더불어 각종 욕설을 남기고 있다. 심판판정에 대한 불만 보다 함께 경기를 진행한 선수에게 비난의 메시지를 던지며, 평창올림픽 개최국의 이미지에도 안 좋은 영향을 미치고 있어 우려의 시선도 쏠린다.

default_news_ad5
ad4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38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HOT 게임

ad42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6

연예뉴스

ad39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