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유인석, 덮고 수습하기에는 늦었다

기사승인 2019.03.14  21:48:14

공유

유리홀딩스 대표 유인석이 경찰 조사를 받으면서 수면위로 떠오르고 있다.

최근 승리와 공동으로 유리홀딩스를 설립한 유인석 대표가 정준영이 불법 촬영 영상을 유포 공유한 SNS 대화의 참가 인물이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SBS 8시 뉴스를 통해 공개된 해당 인물들의 SNS 대화에서 유인석 대표는 FT아일랜드 최종훈의 음주운전을 덮는 등 긴밀한 관계임이 나타났다.

특히 대화문에서 유인석 대표와 ‘경찰총장’이라는 단어가 겹치면서 그의 경찰 유착 관계 가능성이 높아지는 상황. ‘경찰청장’ 혹은 ‘검찰총장’을 뜻하는 단어가 걷잡을 수 없는 파문이 커지고 있다.

이에 방정현 변호사는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유리홀딩스 대표 유인석을 언급한 대화를 토대로 유착 정황을 파악할 수 있다는 소신을 드러냈다.

한편, 유인석 대표는 성접대 의혹과 경찰 유착 관계 정황으로 강제수사로 이어질 가능성도 높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100% 무료만화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