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배우 남문철, ‘돈’·‘악질경찰’ →‘녹두꽃’ 열일 행보

기사승인 2019.04.12  07:23:51

공유
ad51
ad53
배우 남문철, ‘돈’·‘악질경찰’ →‘녹두꽃’ 열일 행보

큐로홀딩스 제공
배우 남문철이 SBS 금토드라마 ‘녹두꽃’(극본 정현민, 연출 신경수)의 출연을 확정 지으며 ‘육룡이 나르샤’ 이후 3년 만에 신경수 PD와 재회한다.

‘녹두꽃’은 1894년 동학농민혁명의 역사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를 그린 드라마로 ‘정도전’ ‘어셈블리’를 집필했던 정현민 작가와 ‘뿌리깊은 나무’, ‘육룡이 나르샤’를 연출한 신경수 PD가 의기투합해 화제를 불러일으킨 작품이다.

남문철은 극 중 전라 관찰사 김학진 역으로 분한다. 김학진은 농민군 대표 전봉준(최무성)과 전주화약을 체결하고 동학 농민군이 폐정개혁을 추진하는 집강소를 설치하는 인물로 극에 무게감을 더할 예정이다.

앞서 영화‘돈’, ‘악질경찰’, 연극‘곁에 있어도 혼자’에 출연해 작품마다 캐릭터의 감정을 섬세하고 노련하게 표현하며 묵직한 존재감을 보여주었던 그가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되는 가운데, 남문철이 출연을 확정 지은 SBS 금토드라마 ‘녹두꽃’은 오는 26일 첫 방송된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