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슬기로운 男 여름 패션’은?

기사승인 2020.06.02  09:46:26

공유
ad51
ad53
‘슬기로운 男 여름 패션’은?

어느덧 낮기온이 30도를 육박하면서 여름이 다가왔음을 온몸으로 체감한다. 올 여름은 지난해보다 무더운 날씨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면서 패션 업계는 여름 준비로 분주하다.

본격적인 여름 시즌을 앞두고 스타일링에 고민인 남성을 위해 주목할 만한 트렌드 아이템을 소개한다.

 /라코스테·자크뮈스 제공

◇여름, ‘폴로 셔츠’의 계절

여름은 단연 폴로 셔츠의 계절이라고 할 수 있다. 청량감이 느껴지는 소재와 깔끔한 실루엣의 폴로 셔츠는 더운 날씨에 쾌적한 착용감과 편안함을 선사하며, 빈티지룩부터 포멀룩까지 다양한 스타일로 연출할 수 있다.

폴로 셔츠는 어디에 매치해도 우아하면서도 클래식한 느낌을 강조할 수 있다. 트레이닝 팬츠나 조거 팬츠에 베이직한 디자인의 폴로 셔츠를 착용하면 우아한 에슬레저룩을 완성할 수 있다. 더운 날씨에는 밝은 톤의 팬츠와 폴로 셔츠를 매치하면 시원한 여름 패션을 연출할 수 있다. 좀 더 경쾌한 스타일을 선보이고 싶다면 컬러 배색이나 스트라이프 패턴 등의 디테일이 가미된 폴로 셔츠를 활용해보자.

버뮤다 팬츠.  /라코스테 제공
◇폴로 셔츠와 찰떡 ‘버뮤다 팬츠’

올 여름에는 무릎길이의 버뮤다 팬츠가 트렌드 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다. 적당한 길이감과 넉넉한 실루엣으로 남성들도 부담 없이 착용할 수 있는 버뮤다 팬츠는 편안하면서도 쾌적한 착용감을 선사해 여름 날씨에 제격이다.

버뮤다 팬츠는 무릎 길이에 딱 맞춘 어정쩡한 기장보다는 무릎이 확실히 보이는 약간 짧은 기장감의 디자인을 선택하면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를 준다. 자칫 잘못하면 무성의하고 후줄근해 보일 수 있기 때문에 오버사이즈 폴로셔츠·셔츠와 매치하거나, 비슷한 컬러감과 소재의 자켓과 셋업으로 연출하면 한층 멋스러운 여름 패션을 완성할 수 있다. 여기에 벨트나 스카프 등 포인트 아이템을 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슬라이드&스니커즈  /아크네·라코스테
◇발끝까지 스타일리시하게 ‘슬라이드&스니커즈’

본격적인 여름을 앞두고 샌들 구입을 고민중이라면 ‘슬라이드’를 주목하자. 슬리퍼 형태의 슬라이드는 ‘윈마일웨어·꾸안꾸 패션’ 등으로 여름 필수 아이템으로 꼽히고 있다.

슬라이드는 와이드 팬츠나 버뮤다 팬츠와 같은 넉넉한 통의 하의와 잘 어울린다. 특히 반바지와는 환상의 조합을 이룬다.

여기에 포인트 아이템으로 다양한 컬러의 양말을 매치한다면 센스 있는 여름 패션을 완성할 수 있다.

가볍고 활동성이 뛰어난 캔버스 소재의 스니커즈도 여름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스니커즈는 어떠한 스타일에 매치해도 잘 어울려 실용성이 높다.

라코스테는 올해 테니스 슈즈를 오프 코트 스타일로 재해석한 청키한 실루엣의 ‘그립샷(GRIPSHOT)’을 선보였는데 이는 트레이닝룩부터 스트리트룩까지 활용하기 좋은 아이템이다.
/정희윤 기자 star@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